통장을 개설하려면 신분증 들고 은행 지점을 찾아가야했던 때는 벌써 옛날옛날 같습니다. 이제는 비대면으로 간편하게 만들고 바로 사용하는 스피드 시대가 됐습니다. 그런데 역시나 모든것에 좋은면만 있기는 힘든가봅니다. 신규로 입출금통장을 개설하고나면 근한달은 기다려야 새로 계좌를 개설할 수 있게 되었으니까요. 비대면으로 통장을 만들면 한도제한 계좌로 시작되는데 이것도 해제하려면 품이 드는 귀찮은일입니다. 역시 쿨하지 않아요. 스피드해진건지 나무늘보가 된건지 참 묘하네요. 

 

 범죄를 예방하겠다는데 무턱대고 아니라고 할 수만은 없지만 통장하나 만들려고 개설 가능 날짜를 손꼽아 기다리는것도 참 딱한 노릇입니다.  '금융거래목적확인서'를 제출하면 은행에 따라서 20일 영업일 내에도 개설이 가능하다고 하지만 지점이 적어 접근성이 좋지 않은 은행이나 아예 지점이 없는 인터넷전문은행은 꼼짝없이 기다려야 합니다. 증빙서류 제출이 어려운 무직자, 학생 등도 20일 제한을 기다려서 한도제한 계좌를 만드는 수 밖에 없습니다. 좋은 상품이 나오면 언제든 떠날 준비가 된건 마음뿐이고 항상 20일 제한이 거추장스럽습니다.

 

 

달력보고 세기   

 

 좋던 싫던 날짜 계산을 해볼 수 밖에요. 가장 확실한 방법은 달력 세기죠. 공휴일 표시가 되어있는 달력이어야합니다. 간단히 휴대폰 달력 보시면 되겠죠.

 

 

 

 

 2019년 9월 30일 통장을 만들었다면 새 통장을 만들 수 있는 날은 10월 30일이 됩니다. 신규로 통장을 만든 날 다음날부터 토요일, 일요일, 공휴일을 빼고 세시면 됩니다. 달력의 검은색 숫자들이 은행영업일 입니다. 위의 달력에서 은행 영업일 20일이 지난 30일이 되면 새 통장을 다시 만들 수 있습니다. 그러니까 말은 20일 인데 차 떼고 포 떼고 한달은 걸립니다.

 

 

케이뱅크 통장이 있다면

 

 비대면 통장 개설하려고 기입할 거 다 기입했는데 막판에 20일 영업일 제한에 걸려있다고 거절당한 경우 한 번쯤 있으셨을 것 같습니다. 케이뱅크는 초반에 쿨하게 딱 거절해 줍니다. 케이뱅크 앱에서 확인이 가능합니다. 새로 입출금통장을 신청 해보면 됩니다.

 처음 화면부터 금융상품 -> 예금적금 -> 듀얼k입출금통장 -> 입출금통장 가입하기를 순서대로 진행합니다. 마지막 가입하기를 누르자마자 계좌개설 제한 상태라면 20일이내 금융기관에서 입출금 통장을 개설해서 넌 지금 통장 못만들어하고 아주 친절하게 알려줍니다. 

 

 

 

   

 

 

 

금융거래목적확인서와 증빙서류

 

 20일을 기다릴 수 없는 분들은 금융거래목적확인서와 목적에 따른 증빙서류을 준비하셔서 은행을 방문하실 수 있습니다. 금융 목적에 따라서 준비해야 할 증빙서류는 다음과 같습니다.

 

급여계좌 : 재직증명서, 근로소득원천징수영수증, 급여명세표 등
공과금 이체 계좌 : 공과금 납입 영수증 등
아파트 관리비 계좌 : 관리비 납입 영수증 등
아르바이트 계좌 : 고용주의 사업자등록증(사본), 근로계약서, 급여명세표 등 고용확인 서류
법인(사업자 계좌) 물품공급계약서(계산서), (전자)세금계산서, 재무제표, 부가가치세증명원, 납세증명서 등
모임 계좌 : 구성원 명부, 회칙 등 모임 입증 서류
사업자금 계좌 : 사업 거래 계약서 및 거래상대방의 사업자 등록증 등
연구비 계좌 : 연구비 계약서와 지급 단체 사업자 등록증 또는 증명서 등
그 외의 경우 : 개설목적을 확인 할 수 있는 객관적 증빙서류

 

 

 

 

 은행마다 요구하는 증빙서류 종류와 가능 여부도 다르다고 하니 통장을 개설하려는 해당 은행의 홈페이지나 유선상으로 먼저 문의하시는 게 확실할 것 같습니다. 

안녕하세요. 오늘도 열중입니다. 케이뱅크의 수신인하 소식은 저번 포스팅에서 소개했습니다. 그에 따라서 남길금액을 변경하실 분도 계시리라 생각합니다. 케이뱅크 남길금액 설정과 기간, 손실없이 변경하는 법에 대해서 알아보겠습니다.

 

 

 

케이뱅크 남길금액 설정

케이뱅크의 남길금액 설정은 직접 금액을 입력해서 설정 하시면 됩니다. 슬라이드바로 조절하셔도 되는데 10만원 단위로 조정되는거라 카카오뱅크 세이프박스보다 사용할만합니다. 저는 세이프박스의 슬라이드바는 원단위까지 맞추는 게 쉽지 않더군요. 남길금액을 설정하셨다면 최초 설정 일이 시작일이 되어서 다음 달 같은 날까지 설정금액을 통장에 유지하시면 우대금리인 1.1% 연이율 지급 조건이 완성됩니다.

 

 

 

 

 

케이뱅크 남길금액 기간

 남길금액의 유지기간은 처음 남길금액을 설정한 날 부터 다음달 같은 날까지 입니다. 정확히는 그 전날까지겠지만 이자지급이 되기전까지 변경하지 않는것이 좋겠지요. 그러니까 설정한 날짜가 다음달의 이자 지급일 입니다. 10월1일 설정을 했다면 다음달 11월1일이 이자지급일이 되는 것입니다. 남길금액의 이자는 보통 자정이 지난 00시에서 01시 사이에 지급 되고 있습니다. 변경을 하려면 이자 지급이 된 이후 변경하시면 됩니다.

 

 

케이뱅크 남길금액 변경

 남길금액 달성 기간을 채우지 못하고 변경하게 되면 '오늘까지 유지하신 기간은 기본금리가 적용됩니다.'라는 안내를 받으실 겁니다. 만약 기간이 10월 1일에서 10월 31일까지인데 다 채우지 못하고 15일 날 변경을 한다면 1일부터 14일 동안 유지한 기간은 우대금리가 아니라 듀얼k입출금 통장의 기본금리인 0.2%의 연이율이 적용됩니다. 그리고 15일부터 새로운 시작일이 되어 10월 15일 부터 11월 14일이 새로운 남길금액 유지 기간이 되겠지요.

 

 

케이뱅크 남길금액 변경은 언제해야하나

 남길금액 기간을 달성하고 변경없이 계속 유지하면 매달 같은 금액, 같은 시작일로 연장이 됩니다. 그러면 우대금리 손실없이 금액을 변경하려면 언제로 해야될까요? 저의 시작일은 1일 인데 시작일날 금액을 변경 할때도 오늘까지 유지하신 기간은 기본금리가 적용된다는 안내가 나왔습니다. 그러면 변경한날 당일 하루는 기본금리가 적용된다는 뜻일까 혼동이 되더군요. 케이뱅크 측에 문의한 결과 답을 얻었습니다. 자기가 설정한 시작일날 금액변경을 하게되면 금액만 변경하여 논스톱으로 케이뱅크 남길금액의 연이율 1.1% 우대금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단, 시작일이 이자지급일이기 때문에 이자가 지급되었다는 메시지를 받고 변경하시면 안전 할 것 같습니다. 보통 이자 지급은 시작일 자정을 넘어서 01시 정도면 지급되는것 같고, 남길금액 기간을 유지해서 우대금리를 지급했다는 문자는 시작일 당일 09시에서 10시 사이에 옵니다. 통장에 이자가 들어오는 시간이 안내문자보다 더 빠르니 우대지급했다는 안내문자를 받고 남길금액을 변경하시면 안전하게 변경할 수 있겠습니다. (작성일 20191018)

 

 

 

 안녕하세요. 오늘도 열중입니다. 요즘 파킹통장에 대해서 관심이 부쩍 높습니다. 오늘은 그 중 하나인 케이뱅크 남길금액을 카카오뱅크 세이프박스와 비교 하겠습니다.  케이뱅크 남길금액은 카카오뱅크 세이프박스의 1.2% 연이율보다  더 높은 연이율인 1.5%가 눈에 들어서 사용을 시작했습니다. 아쉬운 점은 올해 8월경 1.3%로 연이율이 인하가 되었고 10월16일 1.1% 로 변경을 예고하고 있습니다.(2019.10.16작성) 

 

 

케이뱅크 남길금액이란

케이뱅크 입출금통장의 정식 명칭은 듀얼K입출금통장 입니다. 남길금액이란 통장안의 입출금예금 중에서 설정한 남길금액을 한달간 유지하는 조건으로, 약속한 연이율의 이자를 지급 받는 방식입니다. 남길금액으로 설정하더라도 남길금액을 넘겨서 출금을 한다면 남길금액 설정분을 초과하여 출금이 됩니다. 예를 들어서 입출금 통장 안에 100만 원을 예금하고 남길금액을 50만 원으로 설정했는데  60만 원을 이체 했다면 통장에는 40만 원이 남고 그렇게 자정을 지난다면 남길금액 유지조건을 달성하지 못해 남길금액 우대이자는 지급받을 수 없게 됩니다. 자정이 지나기 전에 남길금액 50만원을 채워넣는다면 하루중에 금액 변동이 있었더래도 남길금액 유지 조건은 충족한 것 입니다. 케이뱅크의 남길금액 이자지급 조건은 한마디로 자정이 지날때 통장 안에 설정한 금액만큼 돈을 남긴다는 것이지요.  카카오뱅크의 세이프박스가 한계좌 두개의 통장처럼 운용이 되어서 입출금통장과 세이프박스 안의 금액이 별개로 보관, 사용 되는것과 뚜렷이 구분이 됩니다. 

 

 

 

 

케이뱅크 남길금액 연이율 1.5% -> 1.3% -> 1.1%

  카카오세이프박스는 하루만 세이프박스 안에 금액을 보관해도 이자지급이 되지만 케이뱅크의 남길금액은 약 한 달간 금액을 유지해야 약속한 이자 지급이 이루어집니다. 그러니까 한달짜리 예금이라 생각하시면됩니다. 전에는 한달동안 금액을 고정해도 남길금액의 연이자율이 카카오뱅크 세이프박스에 비해 0.3% 높다는 강점이 있었지만  지금은 전에 비하면 약화된 것이 사실 입니다. 그리고 글을 쓰는 시점 1.1% 로 인하 된다고 하니 이번달 금액 달성 후에 사용여부는 불투명하네요.

 

 

그러면 케이뱅크 남길금액 무엇이 좋은걸까

 케이뱅크의 남길금액은 최소 10만원에서 최대 1억원 까지 10만원 단위로 설정 할 수 있습니다. 카카오뱅크의 세이프박스는 하루 보관 금액과 입출금이 자유롭지만 보관금액은 최대 천만원이 한도입니다. 맡겨놓을 금액이 천만원을 넘어가고 한달 묶여도 상관이 없는 여윳돈이라면 케이뱅크 남길금액이 카카오뱅크 세이프박스의 대안이 될 수 있습니다. 카카오뱅크 세이프박스 기능이  한 계좌에만 사용할 수 있도록 제한되오다가 2019년 7월경에 계좌마다 한개씩 만들 수 있게 변경되었습니다. 세이프박스 보관금액이 훨씬 늘어난 셈이죠. 하지만 세이프박스에 1억원을 보관하려면 10개의 세이프박스가 필요합니다. 20일 영업일을 매번 기다려서 새로운 계좌를 만들려면 열달쯤 걸리겠죠. 새 계좌는 한도계좌로 개설되니 이체 금액 한도도 일일이 해제하려면 번거롭겠죠. 잠시 맡겨야할 여윳돈이 천만원 이상 1억원 이하의 금액이라면 케이뱅크에 한달간 남길금액으로 설정해서 1.1%의 우대금리를 받아보시는 걸 고려해 볼만 합니다. 

 

 

 

 

 

 

+ Recent posts